남양주시 철마기업인회 함께하는 사람들, 중증장애인 가구의 학원 교육비 지원 위해 600만 원 기부

이은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1/18 [18:12]

남양주시 철마기업인회 함께하는 사람들, 중증장애인 가구의 학원 교육비 지원 위해 600만 원 기부

이은희 기자 | 입력 : 2022/01/18 [18:12]

남양주시 철마기업인회 함께하는 사람들, 중증장애인 가구의 학원 교육비 지원 위해 600만 원 기부


[로컬경기=이은희 기자] 남양주시 철마기업인회 봉사단 함께하는 사람들은 18일 남양주시 장애인복지과를 통해 중증장애인 가구 지원을 위한 후원금 600만 원을 남양주시복지재단(대표이사 우상현)에 전달했다.

철마기업인회는 남양주시 진접읍 진벌리에 소재한 기업인들의 모임으로, 그중 봉사에 관심이 많은 회원들이 봉사 단체인 함께하는 사람들을 구성해 남양주 전역에 걸쳐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날 함께하는 사람들 유재금 회장, 이순남 회원을 비롯해 광명엔지니어링(대표 박수천), ㈜대성(대표 이만우), ㈜아림금속(대표 양길순), 현승안전물산(대표 정선화)은 장애인 가정의 학원 교육비를 지원하기 위해 각각 100만 원을 후원했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중증장애인 가구 자녀의 학업 능력 향상 및 교육 기회 마련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며, 시 장애인복지과에서 추천한 중증장애인 가구 자녀 10명에게 12개월 동안 매월 5만 원씩 학원 교육비로 지원될 계획이다.

철마기업인회 김창성 회장은 “자녀의 미래를 위해 줄이기 어려운 교육비는 가정 경제에 큰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다.”라며 “학습 의지는 있지만 경제적 여건이 좋지 않아 교육 받기 힘든 상황에 놓인 중증장애인 가정의 자녀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회원들과 함께 뜻을 모았다.”라고 밝혔다.

남양주시 이문정 장애인복지과장은 “부담스러운 학원비 때문에 학원을 못 보내는 저소득 중증장애인 가구가 있어서 안타까웠는데 이렇게 후원을 해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이번 후원 소식이 중증장애인 가구 자녀 교육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라고 전했다.

남양주시복지재단 우상현 대표이사는 “지역 사회를 위해 다방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는 철마기업인회 함께하는 사람들의 가슴 따뜻한 후원에 감사드린다. 특히, 이번 후원은 아이들이 건강한 주역으로 성장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