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여성가족재단-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 사회공헌활동 업무 협약 체결

허진구 기자 | 기사입력 2022/05/22 [13:51]

인천여성가족재단-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 사회공헌활동 업무 협약 체결

허진구 기자 | 입력 : 2022/05/22 [13:51]

인천시청전경


[로컬경기=허진구 기자] 인천여성가족재단(대표이사 이현애)은 5월 20일 금요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본부장 신정원)와 사회공헌활동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재단 설립 10주년을 맞이하여 ESG경영을 통한 지역사회와의 상생체계 구축 및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천사 캠페인 '디딤씨앗통장 사업'을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디딤씨앗통장 사업'은 후원자가 1만원을 후원하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1만원을 적립하고 인천광역시가 4만원을 적립하여 보호대상 아동에게 매월 6만원의 자립정착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매월 1천원에서 1만원까지 임직원의 자발적 후원 참여와 지난 4월 28일 재단에서 개최된 플리마켓 행사를 통해 수강생, 강사, 임직원이 함께 마련한 수익금까지 포함하여 매월 40명의 아동들에게 40만원 정기후원을 약정하였으며 십시일반 모인 기금은 아동 40명의 건강한 성장과 꿈을 키워주기 위해 후원된다.

또한 하루 아침에 전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 아동을 위해 인천여성가족재단 임직원들이 모은 후원금 120만원도 전달하여 식량과 의약품 등을 지원한다.

이날 행사에는 인천여성가족재단 합창단의 한국가곡 연주까지 어우러져 협약식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였다.

인천여성가족재단 이현애 대표이사는 "인천여성가족재단 임직원들과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기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1회성 행사가 아니라 지속적으로 후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 신정원 본부장은 "아이들의 행복을 위해 한 마음으로 참여해주신 인천여성가족재단 임직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우리 아이들이 행복하고 더 나은 미래 향해 꿈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